profile

우리들의 행복한 시간

하루사냥



간만에 손님이 왔지만 

준비된 재료가 없으니,

 냉장고에 있는 재료 털어서 부침개 만들어 먹었어요


주재료는 부추 그리고 청양고추 

오징어도 넣었지만 생략해도 됩니다 


겨울이 깊어갈수록

채소가격이 자꾸만 오르네요ㅜ 





매콤해서 ~ 

자꾸만 들어가네요ㅋㅋ





청양고추 부추전 


   재료  ( 7장 분량 )  

부추 한주먹

청양고추 7개(추가가능) 

양파 1/3개

당근 (소) 1/2개


작은 오징어 1마리 (생략가능)


부침가루 3컵 

튀김가루 1컵

생수 3컵


설탕 1스푼

소금 1/2스푼 ( 입맛에 맞춰 소금 넣으면 됨) 


- 종이컵, 어른숟가락 계량 - 





청양고추과 부추 이외에 

당근, 양파 그리고 오징어를 준비했는데 

오징어는 없으면 생략해도 된다 



매운걸 좋아한다면

청양고추를 몇개 더 넣어도 된다 




깨끗하게 씻은 부추는 5센티 정도의 길이로 자르고

양파와 당근은 채썰고,

청양고추가 고르게 씹힐수 있도록 반으로 갈라 얇게 채썰어 주었다 





그런다음 반죽을 만드는데 

부침가루와 튀김가루를 3: 1로 넣고, 물 3컵을 넣어 

거품기로 섞어주었다 





완성된 반죽에 

준비한 재료를 몽땅 넣고 섞어주었다 





 박나래씨가 나혼자 산다서 파전 만들면서 알려준 팁인데 

 소금만 넣는것 보다 훨~ 맛나더군요~

( 꿀팁~ㅋㅋㅋ 식당에선 그렇게 한다면서~ㅋㅋ)



부침개에 단맛이 느껴지면 별로이니

설탕은 간을 보면서 넣는게 좋답니다 

( 1스푼 넣음) 





모자란 간은 소금으로~ 

( 조금씩 나눠 넣으세요~ㅋㅋ)



반죽 완성되면 

팬을 예열되면 식용유를 넉넉히 두르고, 




부침개 반죽을 얇게 펴줍니다 





앞뒤 노릇하게 지쳐 완성합니다 








청양고추부추전 완성^^


편하게 만들었더니 볼품 없네요..ㅜ

그래도 맛있다고 해주셔서 죄송하면서도 기뻤네요~ㅋ 






박나래씨의 꿀팁인 

 설탕의 도움으로 맛도 한층 업그레이드 되지요


확실히 소금만 넣었을때 보다 

감칠맛이 좀더 생기네요






부침개는 썰어진걸 먹는것보다 

젓가락으로 찢어 먹어야 맛나는거 같아요~


새콤한 초간장 곁들여 먹으니 기름의 느끼함도 주네요 ~ㅋㅋㅋ







매운걸 좋아하지만  잘먹지는 못해서 

찌개나 볶음에는 피할수 있게 굵게 썰어 넣는데 

부침개에는 그방법이 맛에 방해가 되더군요 

그래서 작게 채썰어 넣는데 ~

그러니 먹을때도 청양고추가 씹혀 곤욕스러운것도 없고

혼자 튀지않고 어울리네요 



혹시, 찐하게 매운게 좋다면 

청양고추 더 넣어도 된답니다 ~ 






손님이 예고 없이 오시긴 했지만 

대접이 소박해서  죄송했는데

 맛있게 드셔주셔서 넘 감사하더라구요~



부침개는 비가 오던 오지 않던  맛있네요~~

ㅋㅋㅋㅋ




절이지 않는 백종원 무생채무침 만들기 

겨울에만 먹을수 있는 진한 국물 ~ 굴 미역국 끓이기 

방학 점심메뉴, 스팸 고추장 볶음밥 

TAG
, , , , , , ,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