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file

우리들의 행복한 시간

하루사냥



요즘 무가 정말 저렴해요

한개에 천원 내외의 가격이니 가성비 최고~^^


그 무로  무생채를 만들어봤어요 


 절인다음 만드는게 보통인데

집밥 백선생 레시피를 따라  절이는 과정

과감히 패스~~ 하고  만들었어요 



발란스 좋은 

초간단 무생채 만들기 시작합니다 







무생채 


   준비재료   


무 1/3개 

대파 작은것으로 1대


고추가루 3

설탕 1.5~2

꽃소금 1.5

다진마늘 크게 1

식초 1+∝

깨소금 조금


- 어른숟가락 계량 -




무 1/3토막을

껍질을 벗기고, 너무 얇지않게 채썰었어요

 3줌 살짝 넘어요


 채칼이 편하다면  이용해도 좋아요 





대파는 얇게 어슷하게 썰어주었어요





채썬 무와 채썬 대파를 넓은 볼에 담고, 



양념재료를 넣어요~

고추가루 3 + 소금 1.5 + 설탕 2+ 다진마늘 넉넉한 1 

그리고 식초 1을 넣었어요



설탕 2스푼 넣으니 단맛이 많이 돌더라구요 

혹시 , 무가 달거나 단맛을 좋아하지 않는다면 

설탕은반스푼 정도 줄여도 될거 같구요

그리고 소금대신 액젓을 넣어도 된다고 해요

백선생도 액젓을 추천하던데..

저는 깔끔한 맛을 위해서 소금을 선택했어요 ~ㅋㅋ


양념은 입맛에 맞춰~ 조절해서 넣으면 되요~!!

ㅋㅋㅋㅋㅋ





재료는 다 넣었다면 

손가락에 힘주어 조물 조물~ 버무려 줍니다 





저는 신맛이 조금더 있으면 좋을거 같아 

식초를 반스푼 더 넣었어요 





다시 한번더 조물조물~

저는 안넣었지만,  깨소금을 추가해도 좋을거 같아요 





반찬용기에 담아 주면 

완성 ~ 입니다 






백종원 무생채 무침 



절이지 않았는데, 바로 먹어도 좋았어요 

아삭아삭 ~ 

근데, 숙성해서 먹는게 좀더 맛있는거 같아요 

개인적으로~ㅋㅋ





숙성되면서 

수분 생기니, 무는 부드러워 졌는데

 식감은 죽지는 않더라구요 

  수분이 빠져서 인지 신기하게도 찰지면서 아삭해요~ 






양념의 발란스가 좋은거 같아요 

설탕양만 잘 조절하면 아마 실패가 없을거예요 




반찬으로 좋지만

  무생채 비빔밥도 추전해요 

뜨거운밥에 무생채 , 고추장 그리고 챔기름 살짝~ 

생각만 해도 맛있겠죠~ㅋㅋ

 혼자먹는 점심은 요렇게 먹으려구요 


다들 맛점 하세요~

그럼이만 ^^



간단 저녁메뉴, 대파채제육볶음 만들기~

백종원 대패삼겹덮밥 만들기 

개운하게 속풀이~김치 어묵국 만들기 


TAG
, , , ,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