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file

우리들의 행복한 시간

하루사냥



시장에서 냉이 사다가 국을 끓여봤어요 


은은한 향의 냉이와 구수한 된장이 아주 잘어울리고

속을 편하게 해주는 국이랍니다 


냉이 손질시간이 길게 느껴질정도로 

조리시간은 아주 짧고, 쉬워요 






냉이 된장국 


   재료준비   


냉이 2줌 

멸치육수 5컵

두부 반모

된장 1.5스푼

대파 흰부분 반줄

다진마늘 1/3스푼

고추가루 1/3스푼


- 종이컵, 어른숟가락 계량- 




시장에서 2천으로 구매한 냉이 

손질이 안된상태라 손질먼저 합니다 

 




시들고, 마른잎은 떼어내고

솜털같은 자잘한 얇은 잔털도 훌터내주고, 

작은 냉이는  두고

크기가 큰 냉이는 2~4등분을 내줬어요 


그런다음

흐르는 물에 여러번 씻어 줬어요





육수가 필요한데요

멸치, 다시마를 넣어 끓인것이면 되요

 파뿌리나, 디포리를 추가하면 더 깊은맛이 나서 좋아요


저는 미리 끓여둔것을 사용했어요

( 5컵정도 필요 )





두부반모(180g) 를 깍뚝썰고, 

대파흰부분은 어슷썰어주었어요 





멸치육수 5컵에 된장을 넣고 풀어주세요


저는 시판재래된장 1스푼반을 사용하였는데

각자 사용하는 된장의 염도가 다르니 가감해서 넣으세요





그리고 두부를 넣어

끓여줍니다 


이유는 워낙 조리시간이 짧아 

두부를 마지막에 넣으면  간이 베이지 않게되요

그래서 먼저 넣어 간이 베이도록 합니다 





된장국이 한소큼 끓으면 

씻어둔 냉이를 넣고, 




다진마늘, 대파, 고춧가루를 넣어줍니다 





와라락~ 

끓여오를때 까지 끓여줍니다 





끓는중에 생기는 거품을 제거하면 

끝~!!


냉이 된장국 완성입니다 





한그릇 담아봤어요 


정말 간단하고, 쉽네요 ㅋㅋ






아직 제철은 아니지만, 

냉이의 은은한 향은 여전히 좋네요


속도 편하구요





 오래끓이면 

냉이 식감이 물러지게 되고

 향도 덜한듯 해서 

가볍게 한번만 끓이는걸 추천드려요 





봄을 알리는 싱그러운 

냉이로 간단하게 만들어본 냉이된장국 였어요 


여러분도 한번 만들어보세요~^^




수미네 반찬, 어묵볶음 만들기 

 든든하고 맛있는 한그릇요리, 돼지목살비빔밥

엄마표 초간단햄버거 만들기 

TAG
, , , ,

댓글

댓글쓰기 폼